기사제목 배우 김재경, "더 이상의 유기견이 발생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배우 김재경, "더 이상의 유기견이 발생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프로젝트 ‘십이견지’ 후원금 유기견 보호 및 치료를 위한 기금으로 전달
기사입력 2018.05.11 14:1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m.jpg▲ 사진제공 케어
 
동물권단체 케어는 문화예술을 통한 사회공헌 서비스인 마일스톤과 함께 유기견 돕기 프로젝트 ‘십이견지’의 네번째 스타로 배우 김재경과 함께했다고 밝혔다.
매월 한 마리의 유기견과 스타가 함께 촬영 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십이견지’라는 이름으로 유기견을 돕기 위하여 기획되었다. 김재경은 케어 입양센터에서 지내고 있는 유기견 ‘레드’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촬영을 진행했다.

이렇게 김재경의 참여로 만들어진 상품은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대중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며, 모인 후원금은 케어로 전달되어 유기견 보호 및 치료를 위한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m.jpg▲ 사진제공 케어
 
김재경은 “유기견을 입양하고 도와주시는 것도 중요하지만 더 이상의 유기견이 발생되지 않도록 했으면 좋겠다.”며 “지금 키우기는 반려견과 함께하는 것도 유기견을 돕는 또 하나의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날 촬영된 영상과 사진은 5월 16일에 십이견지 페이지와 동물권단체 케어의 홈페이지 및 SNS 채널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김재경은 작년 블랙독/잡종견에 대한 편견을 없애기 위해 진행한 케어의 <검은개프로젝트> 전시에도 참여하는 등 동물보호 활동 행보를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한국애견신문 편집국 기자 newsdog@naver.com]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999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