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스타필드, 국내 최초 도그라운지 설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스타필드, 국내 최초 도그라운지 설치

반려견 동반 쇼핑몰을 넘어 펫 프렌들리 쇼핑몰로 거듭나
기사입력 2018.12.05 04:2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쇼핑테마파크 스타필드가 국내 최초 반려견 동반 고객들이 반려견과 같이 쉴 수 있는 ‘도그 라운지’를 설치했다고 3일 밝혔다. 

국내 유통시설 최초로 반려견 동반 쇼핑을 허용한 스타필드가 선보이는 도그라운지는 반려견과 함께 쉴 수 있는 전용 소파를 비롯해 반려견이 용변을 해결하는 해우소, 반려인이 화장실 이용 시 반려견을 잠시 묶어둘 수 있는 ‘도그훅’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스타필드는 이번 도그라운지가 반려견의 동물행동 측면을 고려한 반려견 전문 휴게시설이란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고 밝혔다. 

스타필드는 여름부터 동물 심리치료 전문병원인 ‘그녀의동물병원’과 협업하며 매장 내 반려인과 비반려인 간 만족도와 반려견 입장에서의 시설 만족도 등을 복합적으로 살펴봤다. 이를 통해 스타필드는 반려인과 비반려인들이 모두 편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의 필요성을 느끼고 국내 최초로 도그 라운지를 도입했다. 
990283593_20181201221127_6890611635.jpg▲ 쇼핑테마파크 스타필드 고양에 마련된 도그라운지
 

우선 비반려인과 반려견 동반 고객이 따로 편하게 쉴 수 있도록 불투명 유리벽을 활용해 공간을 분리시켜 각자 편하게 쉴 수 있도록 배려했다. 또 반려견이 쉴 수 있는 집 형태의 애견 전용 소파를 비롯해 반려견의 행동 패턴을 고려해 용변을 해결할 수 있는 천연잔디와 천연목재 기둥으로 구성된 반려견 전용 해우소도 설치했다. 

그녀의동물병원의 설채현 수의사는 “일반적으로 성견의 경우 한번 용변을 해결하면 5~6시간 이상 정도 용변을 참을 수 있다”며 “반려견들이 쇼핑 전 해우소를 들리면 매장 내 반려견 용변으로 인한 일반 고객들 불만을 줄일 수 있고 반려견도 편하게 쇼핑을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도그 라운지는 반려견을 동반한 고객이 화장실을 이용할 때의 불편 사항을 반영해 화장실 앞에 반려견을 잠시 대기시킬 수 있는 도그훅을 국내 최초로 설치했다. 고객 화장실 앞 벽면에 반려견 목줄을 걸 수 있는 고리인 도그훅과 가림막을 설치해 화장실을 이용하는 동안 잠시 반려견을 묶어둘 수 있다. 반려견이 잠시 묶여있는 동안 불안한 심리를 최소화시켜 다른 고객에게 피해를 주지 않도록 가로 1m, 높이 0.8m의 가림막도 설치했다. 

신세계 프라퍼티 최재균 운영팀장은 “스타필드는 국내 최초로 반려견 동반이 가능한 쇼핑몰로 반려견 동반 고객에 대한 시설이 부족한 편이었다”며 “이번 동물행동 전문가의 자문을 통해 변려견과 반려인은 물론 일반 고객들까지도 편하게 쇼핑할 수 있는 펫 프렌들리 쇼핑몰로 거듭나게 됐다”고 말했다. 

신세계 프라퍼티 개요 

신세계 프라퍼티는 쇼핑테마파크 ‘스타필드 하남’과 ‘스타필드 코엑스몰’ 사업을 주축으로 한 글로벌 종합 부동산 회사다.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7959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