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대한민국 대표 6인의 반려동물 전문멘토가 알려주는 펫티켓 상식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대한민국 대표 6인의 반려동물 전문멘토가 알려주는 펫티켓 상식

펫시민과 강동구, ‘펫티켓 아카데미’ 개최
기사입력 2019.08.08 03:0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펫시민펫티켓아카데미.jpg
 
도시 반려문화를 선도하는 소셜벤처 펫시민이 강동구와 함께 ‘펫티켓 아카데미-지금 반려가족에게 필요한 101가지 이야기’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펫시민은 도시 반려인구 급증으로 인한 사회갈등 해결을 목표로 반려가족 대상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소셜벤처다. 펫시민은 올해 강동구 민관협치 일환으로 ‘펫티켓 향상 주민갈등 예방사업’을 추진하고, 상반기에 ‘찾아가는 펫티켓 산책교육’을 진행한 데 이어 하반기 ‘펫티켓 아카데미’를 개최해 폭넓은 반려인구를 대상으로 교육을 전개하고 있다.

   
‘펫티켓 아카데미-지금 반려가족에게 필요한 101가지 이야기’는 도시를 살아가는 반려가족들이 알아야 할 펫티켓과 반려동물 관련 상식을 ‘반려견 건강’, ‘생활법률’, ‘도심산책과 훈련’, ‘유기견 신고와 입양’, ‘펫로스’, ‘반려동물 재난대비’의 테마로 나눠 각 테마별 전문멘토 6인과 함께하는 스몰토크 형식으로 진행된다.

   
강동구 내 반려가족 및 예비반려가족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7월 16일부터 매주 1회씩 총 6주간 강동 소셜타운과 성내어울터에서 진행된다. 모든 강의는 무료로 진행되며 선착순 모집한다.

   
펫시민 오수진 대표는 “최근 반려견 사고가 늘면서 사회적으로 반려인에 대한 펫티켓 준수 요구가 높아지고 있어 강동구와 함께 이번 아카데미를 준비하게 됐다”며 “교육을 통해 반려가족들이 도시를 살아가는데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얻고 보다 나은 반려문화를 만들어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펫시민은 지난 상반기에도 강동구와 구민 300명을 대상으로 ‘펫티켓 산책교육’을 진행해 많은 호응을 얻은 바 있다. 하반기에는 ‘펫티켓 아카데미’를 시작으로 ‘여름철 층견소음 대비 훈련’과 ‘가을철 펫티켓 산책교육’을 계속해서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3467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