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펫소매협회, 세미나 및 송년회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펫소매협회, 세미나 및 송년회 개최

기사입력 2019.12.26 16: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펫소매협회1.jpg
 
(사)한국 펫산업소매협회(회장 이기재)는 지난 19일 광명역사 컨벤션홀에서 펫산업 규제 해소를 위한 세미나 및 송년회를 개최했다.

100여 명의 회원들이 참석한 이 날 간담회에선 (주)펫미디어 김성일 대표가 나서 대기업 온라인 유통망의 무리한 판매 장려금 요구 등 판매 시스템을 유료로 사용토록 강요하는 행태를 비판했다.

펫산업이 지향해야 할 사항으로 이기재 회장은 "우리나라의 인터넷을 통한 유통 비율이 세계적으로 가장 높다. 하지만 펫샵에서 주력으로 판매하고 있는 제품이 역마진 혹은 대리점 가격 등 터무니없는 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다."라고 토로하고 "대기업 간 제살깍아먹기 경쟁 속에서 자영업자와 중소기업들은 속수무책으로 생존을 이어가고 있는 실정"이라고 말했다.

김경서 사무총장은 "온라인 시장 저가 판매 제재 조항을 신설해야 한다."며, "공정거래법에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는 상품의 원가 이하 판매를 금지하는 조항을 추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국경영품질연구소 이순산 박사는 "대형 온라인 유통이 적자를 감수하는 것은 계획된 적자로, 가격을 낮춰 고객을 모은 후 매출이 커지면 고정 비율이 낮아지고 효율성이 높아지는 현상을 기대하는 것"으로 "대응 방안으로는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 강화와 서비스 환경에 대한 안정감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기재 협회장은 "앞으로 오프라인 펫삽들이 생존하기 위해서는 공동 브랜드 개발과 질 좋은 제품을 오프라인 매장에서 적극 판매하는 등의 제품 차별화가 매우 중요하다."라고 강조하고, "소비자가 제품을 직접 보고 구매하는 오프라인 장점을 충분히 활용해 보다 질 좋은 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2부 행사인 송년회에서는 이경의 전 통계청 이사관, 권태명 전 컴텍회장, 이순산 박사를 자문위원으로 위촉하고, (주)펫앤드림 노교선 대표, (주)포파코 이용석 대표, (주)더키코 박종열 대표는 공로상, (주)야옹아멍멍해봐 유선옥 이사에게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을 수여했다.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745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