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올라펫, 유기동물을 위한 사료 기부량 60톤 돌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올라펫, 유기동물을 위한 사료 기부량 60톤 돌파

2019년 한 해 누적 기부사료량 25톤, 2020년 1분기 기부사료량 9톤에 달해
기사입력 2020.04.03 12:1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올라펫.jpg
 
반려동물 전문플랫폼 올라펫이 무료 유기동물 사료 기부 프로그램, ‘행복한 기부플랜’의 누적 기부 사료량이 60톤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4월 처음 시작한 ‘행복한 기부 플랜’은 올라펫 회원 모두가 하루에 한 번씩 앱 내의 기부 버튼을 터치하는 것만으로 하루 10g이 무료로 적립되는 사용자 참여형 무료 기부 프로그램이다.

[포맷변환][크기변환]done_60t_2.jpg
 
행복한 기부플랜은 유기견과 길고양이를 대상으로 따로 진행된다. 올라펫 회원들이 적립한 사료는 유기견 보호단체 ‘팅커벨 프로젝트’와 길고양이 보호단체 ‘강동냥이 행복조합’ 등 유기동물 보호단체와 함께 선정한 전국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간 유기동물 보호소에 전달된다.

올라펫은 2016년 6월 기부 활동을 처음 시작한 뒤로 2년만인 2018년 7월, 누적 기부사료 20톤을 돌파했으며, 2019년 4월, 30톤, 9월 40톤, 12월 50톤을 돌파하는 등 누적되는 사료의 증가 또한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포맷변환][크기변환]done_60t_4.jpg
 
올라펫의 기부 프로그램 담당자는 “2020년 1분기에만 9톤의 사료를 기부할 수 있었다.”라며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가 증가함에 따라 유기동물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평가했다.

팅커벨 프로젝트 황동열 대표는 “한 사람의 원 클릭은 10g의 작은 기부이지만, 티끌 모아 태산이라는 기적의 현장을 눈으로 볼 수 있다는 것이 정말 멋진 일입니다.”라며 “유기동물 보호소, 고양이쉼터, 캣맘 모임에서 돌보는 수많은 유기견, 유기묘, 길고양이들에게 큰 힘이 되어주는 착한 기부를 실천에 옮긴 올라펫에 늘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올라펫을 서비스하는 이에쓰씨 컴퍼니 정진만 대표는 ‘올해로 4년을 맞이한 행복한 기부 플랜을 유지할 수 있었던 건, 올라펫 사용자분들의 성원 덕분’이라며, “유기동물이 새로운 가정과 반려인을 만날 때까지 좋은 밥을 먹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행복한 기부 플랜은 올라펫 회원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하루에 한 번 참여할 수 있으며 터치 한 번에 10g의 사료를 무료로 기부할 수 있다. 올라펫 앱은 앱스토어,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한국애견신문 편집국 기자 newsdog@naver.com]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635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