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부산 반려동물 박람회 ‘케이펫페어 부산’, 29일 벡스코서 열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부산 반려동물 박람회 ‘케이펫페어 부산’, 29일 벡스코서 열려

마스크 착용 후 입장 가능… 사전등록자 2만 5천명으로 전년 대비 51% 증가
기사입력 2020.06.01 17:2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거리두기동참_스태프.jpg
 
지난주 29일부터 31일까지 ‘2020 케이펫페어 부산’이 부산 벡스코에서 열였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이하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96개 기업 157부스가 참가했다.

케이펫페어 관계자는 “사전등록자 수치가 전년 대비 51% 증가했다. 참가기업과 참관객의 협조 덕분에 안전하게 개막할 수 있었다. 부산에서는 1년에 한 번 개최하기 때문에 안전과 방역에 총력을 기울여 개최를 추진했다” 고 밝혔다.

[크기변환]입장_발열체크2.jpg
 
[크기변환]입장대기_거리두기.jpg
 
참관객과 참가기업 관계자는 전원 마스크를 쓰고 발열 체크를 하며 전시장에 입장했다. 최근 14일 이내 해외여행을 했거나 발열 또는 기침, 인후통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전시장 방문이 제한했다.

전시장을 방문한 참관객은 “방역을 철저하게 신경 쓴 것으로 보여 안심하고 관람할 수 있었다. 코로나19로 인해 박람회가 열리지 않아 아쉬웠는데 제품을 직접 보고 상담한 뒤 구매할 수 있어 만족스러웠다” 고 관람 소감을 밝혔다.

반려동물 의류/용품 브랜드 리토가토는 직접 제작한 슬링백을 케이펫페어 부산에서 첫 선보였다. 권민서 대표는 “주최 측의 세심한 방역 조치 덕분에 안심하고 참여할 수 있었다. 케이펫페어는 반려동물 박람회 중 가장 브랜드 홍보 효과가 뛰어나기 때문에 고민 없이 참가를 결정했다” 며 “기대 이상으로 관람객이 많이 방문하여 신제품에 대한 피드백을 주셨다” 고 밝혔다.

일부 국가에서 반려동물의 코로나19 감염사례가 보고되고 있어 반려동물의 안전을 위해 이번 행사에서는 동반 입장이 전일 제한됐다.

[한국애견신문 편집국 기자 newsdog@naver.com]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5619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