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전기자극으로 분화한 줄기세포 활용, “반려동물 연골질환 치료” 개발 길 열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기자극으로 분화한 줄기세포 활용, “반려동물 연골질환 치료” 개발 길 열려

검역본부, 산업체 공동연구를 통해 올인원 시스템 개발
기사입력 2020.09.24 17: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포맷변환][크기변환]noname01.jpg

농림축산검역본부(이하 검역본부)는 올해 8월 국내 최초로 전기 자극만으로 개 지방조직 유래 성체 줄기세포를 연골세포로의 분화 유도에 성공하여 “반려동물 연골질환 치료” 개발의 길을 열게 되었다.

산업동물의 치료제는 관절 부위 재생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3가지 화학제제(주사제제)가 품목허가 된 바 있으나 지금까지 반려동물 연골질환 치료제 개발은 없었다.

검역본부는 한양디지텍과 산업체공동연구를 통해서 줄기세포의 특정 세포 맞춤형 분화를 위한 전기 자극조건을 제어하는 올인원(all-in-one) 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개발하였다.

올인원시스템은 세포로의 분화를 위한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는 일체형 장치로 개 성체줄기세포를 전기 자극하여 연골세포로 분화를 유도할 수 있다.

또한, 연골이 손상된 토끼의 양쪽 무릎에 올인원 시스템을 활용, 분화한 연골세포를 이식한 후(16주간) 이 부위에 대한 고정밀 컴퓨터 단층촬영(microCT)을 분석한 결과 30% 이상 회복력을 확인하였다.

검역본부 바이러스질병과 현방훈 과장은 “최근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한 펫콕족 증가로 반려동물의 퇴행성 연골질환 등 고품질 치료제 개발이 더욱 요구”될 것이며 “향후에도, 동물용의약품 발전을 위해 개발된 올인원 시스템을 활용하여 줄기세포뿐만 아니라 면역세포 등 다양한 세포를 대상으로 세포치료제 개발 연구를 추진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애견신문 편집국 기자 @]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9383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