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의 츄이닷컴 ‘펫프렌즈’, 145억 추가 투자 유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의 츄이닷컴 ‘펫프렌즈’, 145억 추가 투자 유치

총 투자금액 250억 이상, 펫업계 최대 규모
기사입력 2020.10.19 17:5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펫프렌즈 투자 유치 언론보도 이미지2_20201015_3.jpg

국내 반려동물 플랫폼 펫프렌즈는 최근 145억 원 규모의 시리즈B 브릿지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15일 밝혔다. 현재까지 펫프렌즈가 유치한 투자금액은 누적 250억 이상의 규모를 달성하게 되었고 이는 펫 업계 최대 규모이다.

이번 투자는 스틱벤처스, ES인베스터, 아이디벤처스, K&투자파트너스가 참여했고 뮤렉스파트너스,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대한제분 등의 기존 투자자들도 대부분 재참여했다. 최근 2년간 펫 플랫폼 1위로 올라서며 1000%가 넘는 성장 속도를 보여준 것을 높게 평가한 것으로 보인다.

펫프렌즈가 지속적으로 주목받는 이유는 빠른 성장 속에도 1년 재구매율 80%대를 유지하며 월간 활성 사용자(MAU), 일간 활성 사용자(DAU) 모두 200% 이상 성장했다는 점이다. 변인이 다양한 펫 사용자들을 위해 DATA(고객 행동 데이터 + 반려동물 생애 주기 데이터)를 활용한다는 전략이 고객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얻어 최근 6개월 만에 300만 건의 고객 행동 데이터를 수집하였다. 이로 인해 고객 객단가는 30% 이상 올랐고 구매전환율은 2배 이상 성장해 올해 8월 공헌이익을 달성했다.

전체 사용 고객(USER)의 92%가 등록하는 반려동물 생애 주기 데이터는 상품 추천 뿐 만 아니라 펫프렌즈의 PB 브랜드를 R&D 생산하는데도 활용된다. 이 데이터를 바탕으로 호랑이 모래, 더 건강한 형제, 샌드바이블 등의 고객친화적 브랜드들이 탄생했다. 재입고 되면 평균 32분을 넘지 않고 모두 완판되는 강력한 PB 브랜드들을 바탕으로 국내외 채널을 통해 PB 브랜드로서의 확장도 시도한다는 계획이다.

향후 펫프렌즈는 축적된 DATA와 충성도 높은 고객을 기반으로 동물병원들과 상생하는 헬스케어 신사업 및 생애 주기를 기반으로 한 케어 서비스로 확장한다고 밝혔다. 탄탄한 자본력과 펫 DATA를 장착한 펫프렌즈는 파편화되어 있는 반려동물 사업을 결합하고 있으며 이어 세계 시장으로 진출하는 글로벌 펫 기업으로의 성장이 기대된다.

금번 투자에 참여한 스틱벤처스 탁현철 이사는 “고관여 시장으로 성장하는 반려동물 시장에서 DATA로 다양한 고객 니즈를 파악하고 이를 바탕으로 빠른 실행력을 보여주고 있는 펫프렌즈는 글로벌 펫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다고 믿었고, 무엇보다 경영진의 역량을 높이 평가하여 금번 투자를 결정하게 되었다”라고 투자 배경에 대해 밝혔다

 

[한국애견신문 편집국 기자 @]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115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