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반려동물 비만 증가 건강식품 쟁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반려동물 비만 증가 건강식품 쟁점

펫푸드 산업 체중감소 마련책 관심 집중
기사입력 2016.11.15 13:1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그림1.jpg 웹마크.jpg
 
표1.jpg 웹 마크.jpg
 

 
반려동물의 비만 증가로 반려인과 수의사에게뿐만 아니라 펫푸드 산업에도 중요한 쟁점이 되고 있다. 특히, 다이어트와 연관해서 펫푸드는 소비자에게 최상의 영양소를 공급함과 동시에 체중감소라는 해결책을 마련해줄 대안이 요구되고 있다.과체중의 반려동물은 많은 건강상 문제에 노출되기 쉽기 때문에(표1 참조), 많은 처방사료들이 특정 포뮬러를 제시하고 있다. 관절염, 방광 및 요로감염, 신장과 간 기능 저하 등은 비만으로 인해 악화될 수 있는 대표적인 질병들로, 펫푸드 매대에서 흔히 볼 수 있다.

이에 소비자가 희망하는 펫푸드 해결책과 체중감소 해결방안에 대한 업계 건강식품에 대한 논의와 개발이 필요한 시점에서 의견을 수렴해 정리해 보았다.
소비자가 희망하는 펫푸드 해결책펫푸드 산업이 반려동물의 비만에 해결책을 제시해주어야 한다는 기대도 상당히 크다. 이에 대해 새로운 단백질 공급원이 현재 가장 주요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이는 비만의 빠른 확산에 해결책이 될 수도 있다. 예를 들어, 사슴고기는 대중적으로 사용되는 단백질 공급원인 소고기 등 보다 낮은 칼로리와 지방함량을 가지므로 제조사들이 체중조절용 펫푸드를 위한 포뮬러를 원할 때 융통성 있게 사용할 수 있다.응용과학저널(Journal of Applied Science)에 게재된 연구에 따르면, 새로운 단백질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콩류의 경우도 체중조절용 펫푸드를 위한 옵션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표2.jpg 웹 마크.jpg
 

콜로라도 주립대학의 수의학자들은 세 종류의 서로 다른 반려견용 사료를 과체중의 개들에게 급여하며 연구하였고, 결과적으로 콩류를 단백질 원료로 하는 사료들도 다른 사료들과 마찬가지로 에너지 비축과 사용에 문제가 없음을 밝혀냈다.

체중감소 해결방안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

수의학적 노력과 펫푸드 산업 종사자들의 반려동물의 비만 예방 노력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비만이 증가함에 따라, 소비자들이 효과적인 펫푸드를 구입하기 위한 관심 높아지고 있는 추세인데 체중관리를 위한 특별한 포뮬러가 성공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가 업계에서 제공되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뜻을 모았다. 펫스토어의 매대를 통해서든 수의사의 처방을 통해서든 소비자들에게 환영받는 제품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이 요구되고 있다. 문상철 기자 77msc@hanmail.net
 
<저작권자ⓒ애견신문사 & www.koreado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3700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